보도자료

[IF] 살에 붙이고, 눈에 끼고… 피 대신 땀·눈물로 건강 진단

[2019.12] 한세광 교수

- 웨어러블 진단 기기의 발전

관리자 | 2019.12.09 14:03 | 조회 374


건강 상태를 확인하기 위해선 피를 뽑아 분석하거나 복잡한 의료 장치를 이용해야 한다. 앞으로는 웨어러블(wearable·착용형) 기기를 이용해 간단히 질병을 진단할 수 있을 것으로 보인다. 몸에 스티커처럼 부착된 센서가 체온, 맥박 등 인체 정보를 포착하고, 이런 기술이 접목된 기기가 각종 질병을 진단하는 방식이다.

특히 과학자들은 '땀'에 주목하고 있다. 땀은 수분이 99%이지만 나트륨, 칼륨, 요소, 젖산 같은 성분들도 극미량 포함돼 있다. 센서로 땀 성분이 얼마나 있는지, 균형을 이루고 있는지 알아내면 건강 상태를 파악할 수 있다는 것이다.


땀 한 방울로 건강 상태 체크

미국 캘리포니아 공대 연구진은 최근 국제학술지 '네이처 생명공학'에 "땀을 분석해 혈액의 대사물질과 영양분을 확인할 수 있는 웨어러블 센서를 개발했다"고 발표했다. 센서는 '미세 유체 통로'를 이용했다. 폭이 0.25㎜인 미세 통로는 땀 증발과 피부 오염을 최소화해 센서의 정확도를 높였다. 연구진은 "이전에는 농도가 짙은 전해질, 포도당, 젖산 등을 감지했다면 새로 개발된 땀 센서는 좀 더 민감해 땀에 들어 있는 훨씬 옅은 농도의 화합물을 감지할 수 있다"고 설명했다.

센서는 호흡 속도와 심박 수, 요산·티로신 농도 등을 측정한다. 요산은 통풍과 관련 있는 물질이고 티로신은 대사 질환, 간 질환, 섭식 장애, 신경·정신 질환 등의 지표가 된다. 이 물질들을 실시간으로 추적하면 심혈관 질환과 당뇨병, 신장병 환자의 건강 상태를 확인할 수 있다.

땀으로 스트레스 정도도 확인할 수 있다. 미 스탠퍼드대 연구진이 개발한 웨어러블 센서는 사람이 흘리는 땀에서 스트레스 호르몬인 코르티솔을 측정한다. 코르티솔은 스트레스에 바로 반응해 오르내리기 때문에 즉각적이면서도 지속적인 관찰이 필요하다. 온종일 센서를 붙이고 관찰하면, 막상 병원에 갔을 때 스트레스가 없으면 진단이 어려웠던 기존의 한계점을 극복할 수 있다.

국내에서도 땀 센서 개발이 한창이다. 윤명한 광주과학기술원(GIST) 신소재공학부 교수와 주상현 경기대 전자물리학과 교수 공동연구진은 단일 가닥 고분자 섬유로 이온 농도를 실시간 측정하는 웨어러블 땀 센서를 개발했다. 센서를 일반적인 박막 형태가 아닌 섬유 형태로 구현한 것이다. 연구진은 "땀 이온 농도 센서를 통해 탈수 여부를 알아낼 수 있다"고 밝혔다.


콘택트렌즈, 양말 진단장치도 등장

진단용 웨어러블 기기는 다양한 형태로 개발되고 있다. 땀 센서의 사촌격인 눈물 센서도 나왔다. 눈물 한 방울로 질병을 알아낼 수 있는 콘택트렌즈가 대표적이다. 구글은 개발 중단을 선언했지만, 국내에서 한세광 포스텍 교수가 혈당(血糖) 측정과 함께 혈당을 낮추는 인슐린 투여 기능까지 갖춘 진단·치료 겸용 콘택트렌즈를 개발했다. 연구진은 혈액과 마찬가지로 눈물에도 포도당이 녹아 있다는 점을 이용했다. 울산과학기술원(UNIST) 연구진도 콘택트렌즈에 장착된 센서가 눈물 속 포도당을 감지해 발광다이오드(LED)를 작동시키는 방식의 '스마트 콘택트렌즈'를 개발했다. 상용화되면 하루에도 몇 번씩 손가락 끝에 바늘을 찔러 혈당을 측정해야 하는 당뇨 환자들의 불편함이 줄어들 것으로 기대된다. 조만간 한국에서 혈당 측정용 콘택트렌즈의 임상시험이 이뤄질 것으로 보인다.

스마트폰과 연동된 웨어러블 센서도 개발되고 있다. 미국 사이렌의 '스마트 양말'은 내장된 6개의 온도 센서가 발의 온도를 측정한다. 당뇨병 환자는 발 관리를 제대로 못 하 면 발에 궤양이나 괴사 증상이 생기고 심하면 절단해야 한다. 스마트 양말은 직물에 장착된 센서가 온도 변화를 포착하고, 이상이 있으면 스마트폰에 '발 궤양이 발생할 우려가 있으니 의사를 만나야 한다'는 메시지를 보낸다. 오울렛이 개발한 아기용 '스마트 양말' 또한 산소 수치와 심장 박동수를 추적해 스마트폰 앱(응용프로그램)으로 건강 상태를 확인할 수 있다.


<관련기사> 조선일보 19-12-05



213개(1/11페이지)
보도자료
번호 제목 글쓴이 조회 날짜
213 ‘10억분의 1m 두께’ 2차원 자석 개발 관리자 323 2020.01.23 11:25
212 콘택트렌즈만 착용해도 당뇨 진단·망막증 치료된다 관리자 452 2020.01.10 17:44
211 인핸드플러스, 미래의료 이끌 인공지능 기반 복약 관리 솔루션 개발 관리자 405 2020.01.10 17:16
210 포스텍,김무환 총장 등 교수 5명'한국공학한림원' 회원 선정 관리자 384 2020.01.10 16:43
209 영유아 돌연사 방지 매트 만든 20대 “다음 목표는 로봇 피부” 관리자 326 2019.12.23 14:00
>> [IF] 살에 붙이고, 눈에 끼고… 피 대신 땀·눈물로 건강 진단 관리자 375 2019.12.09 14:03
207 포항시, 지역 청년 창업문화 확산 '앞장' 관리자 419 2019.12.02 13:05
206 '알파입자' 관측으로 반도체 오염 예방 관리자 459 2019.11.28 15:58
205 카메라가 벽 뒤에 있는 물건을 찍는다? 관리자 856 2019.09.18 16:04
204 화이바이오메드, 영인프런티어와 투자유치 계약 관리자 896 2019.08.28 10:48
203 한-아세안 고등교육 혁신·기술·창의성 주제 콘퍼런스 사진 관리자 780 2019.08.27 11:39
202 日에 허찔린 韓 '산업 기초연구' 무장해야…'공밀레' 정신으로 위기타파 관리자 810 2019.08.19 11:41
201 신소재 김용태 교수, 2019년 미래소재디스커버리사업 최종 선정 관리자 577 2019.08.07 10:36
200 세포별 유전체 분석…정밀항암치료 가능 관리자 387 2019.08.06 11:15
199 거북선 지붕처럼 생긴 원자 두께 반도체 개발 사진 관리자 534 2019.08.06 11:01
198 삼성, 6년째 미래기술 육성… 핵심 소재·기술 독립 박차 관리자 583 2019.07.10 13:33
197 국회 연료전지발전포럼 수소로드맵 달성방안 발제 관리자 975 2019.05.31 10:55
196 남성·해외파·서비스업...스타트업 공식 깬'닥터 신데렐라' 관리자 955 2019.05.27 13:28
195 포스텍연구팀, 배터리 에너지 변환·저장 장치 효율 높일 기술 개발 관리자 877 2019.05.22 13:39
194 수소경제사회서 연료전지 역할 재조명 관리자 919 2019.05.16 16:51